진료시간안내

  • 평일 08:30 - 17:00
  • 토요일 08:30 - 13:00
  • 점심시간 12:30 - 13:30

일요일/공휴일 : 휴무

061-274-7575


컬럼

홈으로_ 커뮤니티_ 컬럼

제목

눈을 보고 파킨슨병을 진단할 수 있다?

파킨슨병은 대표적인 신경퇴행성 질환이다. 파킨슨병은 운동에 필요한 신경전달물질 도파민이 분비되는 신경세포의 소실로 인해 나타나며, 주요증상으로는 서동증(움직임이 느린 상태), 안정 시 떨림, 근육 강직 등이 있다.

아직 정확한 발병원인을 찾을 수 없는 파킨슨병을 영상 장비만으로 조기에 발견할 수 있다면 어떨까? 미국 건강 정보 사이트 medscape는 지난 7일 눈의 망막을 통해 파킨슨병을 진단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에 대한 연구를 소개했다.

시력검사

이번 연구를 진행한 듀크대학교 의과대학 케이슨 로빈스 연구팀은 69명의 파킨슨병 환자와 137명의 나이 및 성별이 같은 건강한 대조군의 망막과 맥락막의 모세혈관 및 구조를 비교했다. 그 결과, 파킨슨병과 알츠하이머병은 뇌혈관 질환과 관련이 있으며 두 질환과 관련된 뇌혈관 질환이 나타나면 망막의 혈관에서도 비슷한 변화를 발견할 수 있다고 밝혔다. 두 질환 모두 망막의 혈관구조에서 비슷한 변화를 보이지만 알츠하이머병일 경우에 파킨슨병보다 망막이 좀 더 얇아진다고 전했다.

로빈스 연구팀은 “우리 연구팀은 알츠하이머병과 경도인지장애 환자들의 망막 변화를 확인하였고, 이 연구를 파킨슨병 환자로 확장하고자 한다”며 연구 이유를 밝혔다.

연구팀은 더 많은 데이터를 통해 당뇨와 같이 눈에 다른 영향을 미치는 동반 질환이 있을 때 파킨슨병을 어떻게 구별할지가 앞으로의 과제라고 지적했다. 연구팀은 이 기술이 상용화된다면 미래에는 초기 알츠하이머병과 파킨슨병을 정기적인 시력검사를 통해 사전에 식별하여 증상이 나타나기 전에 환자에게 예방약을 처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연구는 12월 23일 미국 안과 학술지 jama ophthalmology에 게재되었다.

한편, 파킨슨병을 앓고 있는 환자들에게 하이닥 건강 q&a 신경과 상담의사 주재형 원장은 “파킨슨병의 주된 증상인 전신의 경직을 풀어줄 수 있는 전신적인 스트레칭과 체조가 가장 도움이 되는 운동”이며, 또한 “파킨슨병에서 약물치료를 하는 경우 약물의 흡수 등에 영향을 미치는 육류 등의 고단백 식품을 절제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주재형 원장 (신경과 전문의)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이전사진보기
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
다음사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