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료시간안내

  • 평일 08:30 - 17:00
  • 토요일 08:30 - 13:00
  • 점심시간 12:30 - 13:30

일요일/공휴일 : 휴무

061-274-7575


컬럼

홈으로_ 커뮤니티_ 컬럼

제목

질 건강에 도움되는 유산균이 따로 있다? 산부인과 의사가 답했다

질염은 ‘여성의 감기’라고 불릴 정도로 흔한 질환이다. 흔한 만큼 해결도 잘 되면 좋겠지만, 생각보다 많은 여성들이 질염에서 비롯된 가려움증이나 냄새로 고통받고 있다. 특히 질염은 재발이 쉬운 탓에 완치하기가 어렵고 방치하면 난임으로도 이어질 수 있는 질환이어서 평소에 질 건강을 세심하게 관리할 필요가 있다. 최근에는 질염 예방의 목적으로 ‘질 건강을 돕는 유산균’을 찾는 사례가 늘고 있다. 질 건강에 좋은 유산균이 따로 있는 걸까? 산부인과 전문의 구화선 교수(분당 차여성의학연구소)와의 인터뷰를 통해 다양한 유산균 제품 중에서 눈여겨볼 부분은 무엇이고, 질 건강에 이로운 생활 습관은 어떤 것이 있는지 점검해 보자.



질염은 재발이 쉬운 탓에 완치하기가 어렵고 방치하면 난임으로도 이어질 수 있다 q. 질염은 재발률이 50% 이상으로 높은 편이고 만성화되기 쉽다고 알려져 있는데요. 만성 질염이 난임에까지 악영향을 끼칠 수 있는지 궁금합니다.

a. 만성적인 질염은 난임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질염이 발생하면 염증 물질이 자궁으로 역류해서 자궁내막염 및 난관 염증을 유발합니다. 빈도가 높지는 않지만, 골반염을 일으킬 수도 있는데요. 심한 골반염은 생식기능을 저하시켜서 난임의 원인으로 작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질염은 질의 산성도를 변화시켜서 정자가 자궁 안으로 이동하는 일에도 영향을 끼칠 수 있습니다.

q. 질염 개선에 도움을 준다는 ‘질 유산균’이 최근 화제입니다. 실제로 질 건강에 도움이 될 수 있을까요?

a. 질에는 여러 종류의 세균이 존재합니다. 이러한 균들은 질의 산성도를 유지하는 역할을 하면서 외부와 연결된 여성 생식기를 일차적으로 보호합니다. 또한, 정상 세균을 강화하는 역할도 하는데요. 특히 질 내에 주로 존재하는 ‘락토바실러스’를 직접적으로 공급하거나, 건강하게 활동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면 질염 증상을 개선하고 치료할 수 있습니다.일반적으로 질염이 생기면 균을 직접적으로 죽이는 기전의 항생제를 사용하는데요. 하지만 항생제를 자주 사용하면 질 내에 있는 정상 세균총도 같이 사멸시킬 수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반면 유산균을 이용하면 정상 세균총을 강화해서 우리 몸에서 자체적으로 질염을 일으키는 균주를 없앨 수 있습니다. 유산균이 질염에도 효과적인가에 대한 논란은 여전히 존재하지만, 또 한편에서는 질 유산균이 질염 증상 개선 및 치료에 효과적이라는 사실이 연구를 통해 꾸준히 발표되고 있습니다.

유산균을 이용하면 정상 세균총을 강화해서 우리 몸에서 자체적으로 질염을 일으키는 균주를 없앨 수 있다q. 시중에 출시된 유산균 제품이 상당히 다양합니다.선택 시 고려해야 할 점이 있을까요?

a. 균주의 종류와 양이 중요합니다. 먹는 유산균이 질까지 잘 도달하려면 소화기관을 거쳐서 얼마나 살아남는지가 중요합니다. 따라서 목적에 맞는 균주 및 임상 근거가 충분한 균주를 사용하는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임상 근거를 직접 찾기 힘들다면 특허받은 균주인지 확인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유럽에서는 국내보다 유산균을 구분하는 등급이 세분되어 있는데요. 특히 ce 의료기기 등급은 까다로운 기준에 따라 시행한 인체 적용 시험에서 안정성 및 효과성 테스트를 통화해야만 받을 수 있는 등급입니다. 국내에 판매되고 있는 여성 유산균 제품의 균주 중에서 유일하게 ce 인증을 받은 균주는 ‘락토바실러스 람노수스 pb01(l. rhamnosus pb01)’, ‘락토바실러스 가세리 eb01(l. gasseri eb01)’입니다. 이 두 균주는 ce 인증 의료기기 등급 중 ‘class iib’를 받았는데요. 이렇게 인증받으려면 보다 많은 절차를 거쳐야 합니다. 국내에서는 비포락토의 ‘더블유밸런스’가 두 균주를 사용한 유일한 제품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개별인정형 균주 여부를 확인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개별인정형이란 고시형 원료에 해당되지 않는 원료 중 신규 원료를 안전성과 기능성의 자료를 기반으로 식약처가 검토 후 승인한 원료입니다. 위의 기준에 따라 우리나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인증받은 균주는 ‘락토바실러스 람노수스 gr-1(lactobacillus rhamnosus gr-1), 락토바실러스 퍼멘텀 rc-14(l. fermentum rc-14)가 있습니다. 이 두 균주를 사용한 제품으로는 유한양행의 ‘엘레나’, 뉴오리진의 ‘이너플로라’, 파마제닉의 ‘락토필듀오’ 등이 있습니다.

q. 질염을 유발하는 생활습관에 대해 알려주세요. 또, 질염을 의심할만한 증상에는 어떤 것인지 궁금합니다.

a. 몸에 꼭 끼는 옷, 대표적으로 스키니진(청바지) 등은 질염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질 세정제의 잦은 사용은 질의 정상 세균총을 약화해서 오히려 질염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여성은 생리 주기에 따라 분비물의 양과 색깔, 냄새가 변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배란기에는 분비물의 양 및 냄새가 증가합니다. 매우 자연스러운 현상이지만, 예민한 사람은 불편함을 느낄 수 있고 질염이 생겼다고 착각하기도 합니다. 분비물에서 생선 비린내와 같은 심한 냄새가 나거나, 분비물이 치즈처럼 뭉쳐서 떨어지는 경우, 가려움증을 동반하는 사례가 아니라면 일단은 좌욕 및 통풍 등으로 불편감을 해소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이러한 방법으로도 불편감이 해소되지 않는다면 산부인과에 내원해서 검사를 받고, 꼭 필요한 경우에만 항생제를 처방받길 권고합니다.



구화선 교수 (산부인과 전문의, 분당 차여성의학연구소)

도움말 = 구화선 교수 (산부인과 전문의, 분당 차여성의학연구소)

     
이전사진보기
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
다음사진보기